<< 최근에 올라온 글
교회소개 | 교회소식 | 오늘의유머 | 세광주보 | 양지코너 | 사랑이있는집 | 세광갤러리 | 자료실 | 설교모음 | 뉴스 | 일반상식
십계명 | 가정사역 | 시마을 | 기도문 | 예화 | 어린이 | 젊은이 | 어른들 | 세상보기 | 선교소식 | 여행사진 | 방명록 | 지역행사
설교북열기
  공주세광교회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세광주보 +
  자료실 +
  양지코너 +

- 목회수기
- 개척수기
- 기도문
- 기행문
- 칼럼
-
- 서간문
- 이름풀이
- 양지가만난사람
- 축사.격려사

  기도문
  예화나눔
  세광강단 +
양지 코너
   
[목회수기] 가정예배를 결단하며
글쓴이 : 이상호목사 날짜 : 20-03-18 06:45 조회 : 75

양지코너(1328)/ 이상호 목사                           


가정예배를 결단하며


“교회를 통한 코로나19의 확산이 안타까운 아침입니다.

은혜의강교회는 50평에서 140-80명이 예배를 드리고

성도들 입에 소금물을 분무기로 뿌려 소독을 했다고 합니다.

그 결과 하루에 51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는 안타까운 소식입니다.”


17일 아침 교회홈페지 ‘오늘을 여는 유머’안부에 올린 글입니다.

천주교, 불교는 중앙에서 연락하여 일제히 집회를 금하고 있는 반면 개신교회는 각 교회 재량으로 예배를 결정하기 때문에 걱정이 많은 듯 합니다. 우리 교회는 2월부터 자발적인 주일예배를 드려왔습니다. 연세가 많으신 분들, 마음이 약하신 분들, 조금이라도 열이 나시는 분들은 예배에 나오시지 말라고 권고했습니다.


예배를 쉬면 목회자가 가장 편합니다. 그랬더니 “예배를 쉬면 교인들이 더 좋아합니다.”라고 말씀하시는 분이 있더군요. 그동안 그럴 수도 있겠다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러나 유치원부터 대학까지 1주, 2주, 다시 2주 개학이 연기되고 공무원, 의료기관은 물론, 전국민이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서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마당에 교회는 당연히 힘을 보태고 앞장서서 질병퇴치를 위해 솔선해야겠습니다.


문제는 온라인 예배나 카톡방에도 함께하지 못하시는 어르신들과 교회의 역량부족입니다. 그리고 현실적으로 우리 교회와 같이 작은 교회는 운영의 문제도 있습니다. 이러한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지만 박해가 아니라 국가적, 전 세계적 전염병 예방을 위해 예배를 쉬는 것을 이해하시고 방역을 위해 강력하게 기도하며 교회의 기본적인 운영을 위해 온라인 헌금도 부탁드립니다.


부디 건강하시고 승리하심 빕니다.


                               2020. 3. 담임목사 이상호 드림.


☉ 교회헌금 구좌 : 농협 301-0222-8298-21(공주세광교회)


* 감동이 와서 글을 썼고 주말이라도 호전되어 이 글이 실행되지 않기를 기도합니다.




Share on twitter Share on facebook Share on me2day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양지네
이야기
  * 공주시 이인면 쐐기길 75-1 (주봉리)   교회 : 041-857-5956   
신앙상담 : 010-4352-4754  
메일상담 sk8404@hanmail.net
Copyright 2009 공주세광교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