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근에 올라온 글
교회소개 | 교회소식 | 오늘의유머 | 세광주보 | 양지코너 | 사랑이있는집 | 세광갤러리 | 자료실 | 설교모음 | 뉴스 | 일반상식
십계명 | 가정사역 | 시마을 | 기도문 | 예화 | 어린이 | 젊은이 | 어른들 | 세상보기 | 선교소식 | 여행사진 | 방명록 | 지역행사
설교북열기
  공주세광교회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어른들사랑방
  상식
  세상보기
  양지네이야기
  지역소식
  오늘을 여는 유머
  세광갤러리
  방명록
  시마을
  청년 사랑방

  여행사진
  어린이 사랑방
청년 사랑방
   
항상 지키고 있어야 하는 품성
글쓴이 : 양지 날짜 : 18-02-13 09:29 조회 : 138
옛날 어느 나라의 왕이 전국에 방을 붙였습니다.
'능력만 있다면 귀족이 아니라 평민이라도 벼슬을 내린다'
나라 안의 많은 사람이 궁궐로 속속 모여들었습니다.

왕은 이른 새벽 시간에 궁궐 앞에서 시험을 보겠다고 하자
많은 사람들이 제시간 시험을 치르러 오지 못했습니다.

이른 새벽부터 왕궁 앞에 모여 시험을 치르기 위해 기다렸으나
해가 떠도 왕궁의 문은 열리지 않았습니다.
성미가 급한 사람들은 성문을 두드려보았으나 반응이 없자 돌아갔습니다.
그렇게 한참을 기다려 정오가 지나서야 궁궐의 문이 열리고
시험이 시작되었습니다.

하지만 시험지를 받아든 사람들은 당황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촛불과 태양 중 어느 것이 더 밝을까요?'
'바닷물의 맛은 짤까요, 달까요?'
질문지에는 너무도 상식적인 문제들로 빽빽이 적혀 있었습니다.

뛰어난 학식을 갖춘 자신들을 왕이 우롱한다며
화를 내면서 시험장에서 나오거나 대충 답을 써냈습니다.

시험이 끝나고 왕은 그 이상한 시험지에 꼼꼼히
답을 쓴 사람들을 모아 두고 말했습니다.

"너희들은 이른 시간에 정확히 나오는 성실함을 보였고,
오랜 시간을 침착하고 인내 있게 기다렸고,
다소 황당한 질문에도 최선을 다해 답을 적었다.
시간을 잘 지키는 사람, 인내심이 있는 사람,
원만한 성품을 지닌 사람이 바로 내가 원하는 인재다.
너희 모두에게 벼슬을 내릴 테니 나라를 위해
힘써 주기 바란다."



자신이 진정한 성품은 아무리 잘 포장하고 숨기려 해도
결국 본모습이 밖으로 드러나는 법입니다.
일상 속에서 생각지도 못하게 드러나는
나의 모습은 어떠한지를 돌아보는
기회가 되었으며 좋겠습니다.


# 오늘의 명언
사람됨은 그 사람의 행동거지에 의해 판단되는 것이지,
그 사람이 자기소개에 의해 판단되는 것이 아니다.
- 아이작 싱거 -



Share on twitter Share on facebook Share on me2day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양지네
이야기
  * 공주시 이인면 쐐기길 75-1 (주봉리)   교회 : 041-857-5956   
신앙상담 : 010-4352-4754  
메일상담 sk8404@hanmail.net
Copyright 2009 공주세광교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