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근에 올라온 글
교회소개 | 교회소식 | 오늘의유머 | 세광주보 | 양지코너 | 사랑이있는집 | 세광갤러리 | 자료실 | 설교모음 | 뉴스 | 일반상식
십계명 | 가정사역 | 시마을 | 기도문 | 예화 | 어린이 | 젊은이 | 어른들 | 세상보기 | 선교소식 | 여행사진 | 방명록 | 지역행사
설교북열기
  공주세광교회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어른들사랑방
  상식
  세상보기
  양지네이야기
  지역소식
  오늘을 여는 유머
  세광갤러리
  방명록
  시마을

  청년 사랑방
  여행사진
  어린이 사랑방
시마을
   
이게, 말이나 되는 소리여!
글쓴이 : 양지 날짜 : 17-11-04 12:39 조회 : 236

이게, 말이나 되는 소리여!

 

                                                             김승배 helloksb@daum.net

 

참으라고

참다보면 좋은 날 올 거라고

그런 소리들 말어

더 이상 어떻게 참느냔 말이여

참는 것도 한도가 넘어서면

동물이든 사람이든 다 돌아 버리고 마는 겨

미쳐 버린 농민들

이판사판 죽기 살기로

낫 들고 쇠스랑 들고 설쳐대면 어떻게 할겨

군인들 대포알 무서워하고

전경들 최루탄 물대포 무서워 할 줄 알아


뭐!

벼 한가마가 강아지 이발비도 안되고

쌀 한 말 가져야 두 노인네 국밥도 못 사먹고

쌀 한 가마 팔이야

손 주 놈 운동화 한 짝도 못사는

이게 말이나 되는 소리여

이게 무슨 개 같은 소리냐 이 말이여

근로자들 직업병으로 한 명만 죽어봐

신문이다 방송이다 떠들고 쌩 난리판이지만

우리네 농민들 일 년에 수백명씩

농약중독으로 논두령 밭두렁에 고꾸라져

게거품 토해내며 뒹굴고 죽어가도

어느 한 놈 눈깔 돌린 적이 있느냐 말이여

기업하는 사람들에게는

수십 수백억씩 융자해주고 지원하며

우리네 병아리 눈물 같은

영농자금 얻어 쓸려면

주판알 앞에 놓고 이리치고 저리치는

얼마나 더럽고 아니꼬운 줄 알어

더 이상 어떻게 참느냐 말이여


이 나라 존귀하신 분들

말로만 농민사랑 농촌사랑 떠들어 댔지

농민을 위하여

농촌을 위하여 무엇을 해놓았어

식량이 최고의 무기가 될 것이고

농민들이 최고의 대우받는 세상이 열릴 것이라며

허리띠 졸라 매자하면 개미처럼 매었고

조금만 참자하면 곰처럼 참아가며

오십년 넘게 농사지으며 참아냈는데


그러나 결과는 무어여

제 놈들 앞 지락에

제 놈들 치마폭에 수백 수천억이 나뒹굴며

제 놈들 뱃대지만 멋들어지게 채웠잖아

우리네 등허리엔 태산 같은 빛 덩이만 남았는데

이래도 참으란 말이여

너라면 참을 수 있어

네놈 서울에 가면 존귀하신 분들께

이 말 좀 전해주어

아픈 곳을 알아야 치료 하듯이

책상 앞에 앉아 말장난들 치지 말고

삽 들고 호미 들고 밭두렁 논두렁 타며

하루만 엎어져 있어보면

우리네 땀과 눈물의 뜨거움을 알거라고


아!

친구여 미안 하이

정말로 미안 혀

매일 매일 밥을 먹어가며

너의 눈물과 땀을

미쳐 생각하지 못 하였구나


* 김승배 시인이자 풀피리 명인은 우리 공주 신풍출신으로 알고 지냅니다.

진정성과 임팩트까지 있어서 이번 추수감사절을 맞이하며 여기에 나눕니다.

신경림의 '농무' 이후에 농민의 마음을 가장 잘 형상화 한 작품으로도 봅니다.(조동길 교수)




Share on twitter Share on facebook Share on me2day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양지네
이야기
  * 공주시 이인면 쐐기길 75-1 (주봉리)   교회 : 041-857-5956   
신앙상담 : 010-4352-4754  
메일상담 sk8404@hanmail.net
Copyright 2009 공주세광교회. All rights reserved.